본문 바로가기
Quick

언론속의 문학관

[뉴시스] 국립중앙도서관·국립한국문학관 '문학의 봄·봄' 합동 전시

  • 2024.03.05
  • 655
  • 국립한국문학관


[서울=뉴시스] '문학의 봄·봄' 전시 포스터(사진=국립중앙도서관 제공) 2024.03.04. photo@newsis.com *재판매 및 DB 금지



[서울=뉴시스]신재우 기자 = 3월 다가오는 봄을 맞아 국립중앙도서관과 국립한국문학관이 합동 전시 '문학의 봄·봄'을 도서관 본관 1층 전시실에서 개최한다. 전시는 12일부터 4월21일까지다.

'문학의 봄·봄' 전시에서는 '봄'을 소재로 한 다양한 문학작품과 그림, 영상, 음반을 만나볼 수 있다. '상춘곡', '덴동어미화전가', '빼앗긴 들에도 봄은 오는가', '도상 옥중화' 등 ‘봄’을 소재로 한 조선시대부터 근대까지의 문학작품과 허난설헌, 노천명, 박목월의 동명의 시 '봄비'를 활용한 인터랙티브 아트 등 총 45점이 소개된다.



*기사의 전문은 원문기사를 통해 확인하시기 바랍니다.

원문기사 바로가기




<이 기사와 관련있는 기사>

[파이낸셜뉴스] 국립중앙도서관·국립한국문학관, '문학의 봄·봄' 합동 전시

▶원문기사 바로가기

[연합뉴스] 흐드러진 봄꽃부터 식민의 비애까지…문학 작품으로 만나는 '봄'

▶원문기사 바로가기